기사 본문

“세계 최대 스케일…” 시카고 가면 꼭 들려야 하는 곳이 생겼다

    • • 미국 시카고에 오픈하는 스타벅스 `리저브 로스터리`
    • • 세계 최대 규모 약 983평, 5층 건물
    이하 Starbucks 홈페이지

    스타벅스가 역대 가장 큰 매장을 미국 시카고에 오픈했다.

    최근 스타벅스는 15일(현지시각) 미국 시카고에 역대 가장 큰 매장을 연다고 밝혔다. 이곳은 세계 6호 '리저브 로스터리' 매장이다.

    스타벅스 '로스터리'는 커피 원두를 볶는 등을 스타벅스 내부에서 직접 제조하는 매장이다. 지난 2014년 미국 시애틀을 시작으로 뉴욕, 이탈리아 밀라노, 중국 상하이, 일본 도쿄에 문을 열었다.


    매장은 약 983평으로 전 세계 최대 규모 매장이다. 5층 건물로 3개 메인 커피 바와 스타벅스 리저브 커피 바, 체험형 커피바, 배럴 숙성 커피 바, 아리비아모 칵테일 바 등으로 구성돼 있다.

    이곳의 가장 큰 특징은 17m 원통형 커피통이다. 이 커피통에는 매장 1층에서 로스팅된 커피 원두가 보관돼 커피가 필요한 각 층으로 이동하게 된다.




    매장에서는 손님들이 건물 중앙에 위치한 커피통에서 관을 통해 다른 곳으로 이동하는 커피를 직접 볼 수 있다.

    스타벅스 '리저브 로스터리'에서는 기존 커피뿐 아니라 빵류, 칵테일 등 여러 기념품을 판매한다.

    미국 시카고에 오픈하는 '리저브 로스터리'는 현지 시각 오전 9시에 오픈했다.


    유주희 기자 uujuhee@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