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친구랑 같은 번호로 로또 구매했는데 '1등' 당첨됐어요

    • • 특별한 방식으로 매주 구매
    • • 당첨자 “직장 그만두고 여유로운 생활 보낼 예정”
    친구와 같은 복권을 구매했는데 1등에 당첨된 사연이 화제다.

    지난 8일(현지시각) 호주 매체 9 뉴스는 같은 번호로 복권을 구매했다가 나란히 1등에 당첨된 사연을 소개했다.

    이하 셔터스톡

    호주 남부에서 직장을 다니며 친구로 지내온 두 남성은 몇 년 전부터 매주 로또를 함께 구매했다.

    둘은 일정한 번호를 미리 정해놓은 뒤 매주 한 명씩 번갈아가며 복권을 구매했다. 두 남성은 구매 순서를 헷갈려 동시에 복권을 구매했고, 2장의 복권 추첨을 기다렸다.

    둘이 구매한 번호는 다음 추첨에서 '1등'에 당첨됐고 호주달러(한화 약 13억 원)를 수령하게 됐다. 호주는 로또 당첨금에 세금이 붙지 않기 때문에 둘은 13억 원을 전액 수령한다

    남성은 인터뷰에서 "순서를 헷갈렸는데 이게 당첨으로 이끌었다"며 "둘 모두 복권을 구매하지 않았을 수도 있었다"고 말했다.


    마지막으로 "직장을 그만두고 여유로운 생활을 보낼 예정"이라며 "기쁨을 함께 누릴 수 있게 되어 기쁘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현덕 기자 khd9987@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