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윤계상과 결별 암시?… 이하늬가 인스타그램에 올린 심상찮은 글

    • • “지나고 보면 사무치게 그리운 날들”
    • • “모든 건 변하니까“ “다시 오지 않는 날들”

    배우 이하늬가 인스타그램에 심상찮은 글을 올렸다. 이하늬는 10일 인스타그램에 ‘5년 전 애기 감사와 나’라는 글을 올려 5년 전 자신의 반려견과 함께 찍을 사진을 올렸다. 

    이하늬는 해당 글에 "#모든건변하니까"라는 해시태그와 함께 다음과 같은 글을 올렸다.

    “설령 항상 함께하는 관계라도 그때와 지금, 나도 너도 다르니 달라지는 것이 당연하겠지만. 지나고 보면 사무치게 그리운 날들. 다시 돌아오지 않는 날들. 그런 오늘.”

    누리꾼들이 이하늬의 글을 심상찮게 여기는 까닭은 이하늬의 반려견이 그의 연인인 가수 겸 배우 윤계상이 선물한 것이기 때문이다. 이 때문에 일각에선 이하늬가 윤계상과 결별한 게 아니냐는 이야기가 나오고 있다. 이하늬와 윤계상은 2013년부터 공개 열애했다. 

    채석원 기자 jdtimes@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