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어느새 첫 돌” 유진·기태영 부부가 처음 공개한 둘째 사진 (5장)

    • • 남다른 외모로 눈길 사로잡은 기태영, 유진 부부 둘째 로린 양
    • • 유진, 부쩍 자란 로희 양 근황도 함께 공개
    이하 유진 인스타그램

    배우 유진, 기태영 부부가 둘째 딸 돌을 맞아 사진을 공개했다.

    19일 유진은 인스타그램 계정에 "어느새 우리 둘째가 돌을 맞이했다"라며 사진 여러 장을 게재했다. 사진에는 돌을 맞은 둘째 딸 로린 양과 부쩍 성장한 모습의 로희 양이 등장했다. 



    유진 씨는 "감사한 1년"이라며 "앞으로도 건강히만 자라주길. 둘째 돌 촬영은 북적이고 사진도 다채롭고 왠지 모를 뿌듯함이 느껴진다"라고 말했다. 그는 "나도 모르게 입가에 맴도는 미소"라고 덧붙였다.

    유진, 기태영(김용우) 부부는 지난해 8월 둘째 딸 로린 양을 낳았다. 유진이 공개한 사진 속 로린 양은 지난 2016년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성장하는 모습을 보여준 로희 양과 매우 닮은 모습이다. 5살이 된 로하 양은 긴 생머리의 헤어스타일을 선보였다.

    기태영은 지난 1월 방영된 tvN '인생술집'에 출연해 둘째 딸에 대해 언급하기도 했다. 그는 당시 "로희와 로린이가 서로 닮았는데 성격이 좀 다르다. 로희는 시크했는데 로린이는 애교도 많고 잘 웃는다"라고 해 웃음을 전했다.


    김유성 기자 farockim@wikitree.co.kr

우측 영역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SPONSORED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