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

무학, 주류 역사와 문화를 담은 관광지 굿데이뮤지엄 추천

기사 본문

  • • 종합주류회사 무학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과 함께 근교에서 문화 볼거리를 찾는 이들에게 전 세계 주류의


주류박물관 굿데이 뮤지엄의 내부 모습 / 사진제공=무학

종합주류회사 무학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아 가족과 함께 근교에서 문화 볼거리를 찾는 이들에게 전 세계 주류의 역사와 문화를 담은 주류박물관 굿데이뮤지엄(Goodday museum)을 추천했다.

올 해로 개관 5주년을 맞은 굿데이뮤지엄은 지난해 창원 방문의 해를 맞아 창원시에서 추진한 창원 산업관광 프로그램 ‘창원별곳 1950 인더스토리 투어’로 선정됐고, 5월 기준 5만4천240여 명의 누적 관람객을 돌파하는 등 다양한 주류 에피소드와 역사적 사실, 흥미로운 볼거리들로 가족과 함께 관람하기에 적합해 창원을 방문한 관광객들께 인기있는 관광지로 부상하고 있다.

굿데이뮤지엄은 창원시 마산회원구에 위치하며 전 세계 주류의 역사와 문화를 한 눈에 볼 수 있도록 총 면적 1천734㎡(524평) 규모의 국내 최대 주류 박물관이다. 이곳에서는 인류와 함께 해 온 술의 역사와 문화를 통합적으로 전시하고 있으며 전 세계에서 수집한 3천500여 종의 주류를 볼 수 있는 박물관이다.

또한 창사 90주년을 맞이한 경남 향토기업 무학과 함께 성장한 1970년대 주향마산 그대로 옮겨놓은 듯한 모습을 박물관에서 볼 수 있다.

굿데이뮤지엄은 세계 술 테마관(아시아, 유럽, 아프리카, 오세아니아, 아메리카 등), 재현전시관, 무학 명예의 전당 등으로 구성되어 있다. 아시아관에서는 한국, 중국, 일본 등 아시아 각 국의 대표 주류와 그에 얽힌 이야기를 들을 수 있으며, 아프리카관에서는 술을 신성 시 한 아프리카 주류와 문화, 아메리카관에서는 해적의 술 럼과 아메리카에서 생산되는 유명한 술을 만나 불 수 있는 등 주류를 통해 각 대륙 별 문화를 확인할 수 있다.

또, 뮤지엄과 이어지는 무학 창원1공장 생산시설도 견학을 진행하고 있어 제품이 만들어지는 전 과정을 볼 수 있어 자녀에게 다양한 공정과정을 보여주고 싶어하는 관람객들에게 흥미를 끌고 있다.

무학 굿데이뮤지엄이 포함된 창원별곳 1950 인더스토리 투어는 몽고정, 마산어시장, 마산자유무역지역 홍보관 등 가까운 순서대로 이동이 용이한 코스로 구성됐다.

최학봉 기자 hb7070@wikitree.co.kr
부산·경남취재본부입니다.

우측 영역

사이드 배너 영역